'찜닭'에 해당되는 글 1건

  1. 2014.08.08 (영등포) '달인 찜닭'에 다녀왔습니다. - 후기/위치

이 찜닭집은 사실 영등포에서 꽤 유명하다면 유명한 집인데요, 저랑 큐세히도 퇴근하고 종종 


들르는 곳인데, 이번에 다녀올때는 포스팅 해야겠다 싶어서 사진을 몇 장 찍어 왔습니다.



우오옹 달인 찜닭 ㅎㅎㅎ 사실 저희가 이 찜닭집을 좋아하는 이유는 찜닭이 맛있어서 이기도 하지만,


뭔가 직원분들이 꽤 친절하시고, 닭이 나오기 전에 주는 서비스가 맛있고, 거기다가 바로 이것!


이 냉장고가 보이시나요?! 




이 안에 식혜가 잔뜩 들어있습니다!!! 게다가 셀프 서비스 무한 리필!!! 우오오오오오


아... 식혜... 여기 식혜 꽤 맛이있어요 ㅎㅎㅎ 뭔가 집에서 만드는 것보다는 좀 덜하긴 하지만,


그래도 캔으로 파는 식혜음료보다는 훨씬 훨씬 맛있습니다 ㅎㅎㅎ 



앞서 오신 손님들이 많이 드셨는지 꽤 줄어들어 있지만, 그래도 보기보다는 상당히 많이 들어 있어요.


그리고 없으면 계속 새로 채워주시더라구요 ㅎㅎㅎ


살얼음도 동동 있고 밥풀도 많은게 딱 보면 참 '식혜가 식혜스럽게 생겼다' 라는 생각이 듭니다 ㅎㅎㅎ




냉장고 위에 있는 그릇에 반 국자 정도 푸면 딱 맞던데, 흠... 밥풀을 너무 적게 가져왔네요...


길에서 사먹으려면 맛도 별로 없는게 한 잔에 천오백원 씩은 하는데, 여기는 맛도 있고 양껏 먹을수 


있어서 엄청 좋습니다! ㅎㅎㅎ  저는 갈 때 마다 한 열 그릇은 먹고 오는 것 같아요 어허허허허허;;;




식혜를 한 두 그릇 마시고 있으면 이렇게 동치미랑 배추김치를 주시는데요,




이 동치미도 꽤 먹을만 해요 ㅎㅎㅎ


'엄청 맛있다!' 정도는 아니고, 그냥 시원한 맛에 적절한 맛입니다. 



그리고 배추김치는... 저는 밖에서는 배추김치를 잘 안집어먹어서 맛을 모르겠어요... 어허허허;;;


왜인지 모르겠지만 김치는 어쩐지 안먹게 된달까요... 그렇다고 딱히 싫어하는 것도 아닌데,


외식을 할때는 김치 말고도 먹을게 많아서 인지, 고기나 카레 처럼 김치랑 어울리는 음식이 있지 않는


이상은 잘 안먹게 되더라구요. 



그리고 두 종류 김치와 함께 곧바로 나오는 이것! '계란찜'인데요 ㅎㅎㅎ


뭔가 이것저것 다른 야채 같은 재료가 여러가지 들어가지는 않고, 그냥 순수하게 계란만 있는, 계란만 찐!


말 그대로 '계란 찜' 인데, 간이 잘 맞아서인지, 뭔가 노하우가 있는건지, 맛이 좋아요!


제 눈에는 딱 보기에도 맛있어 보이는데, 물론 항상 그런건 아니지만,


'맛있어 보이는' 음식이 맛있는 경우가 많고, 설사 정말 맛이 엄청 좋지는 않더라도 '맛있는 것 같다'는 


기분이 들게 해주는 경우가 많은 것 같아요. 비쥬얼의 힘이랄까?! 뭐 그런걸 가끔씩 느낍니다. 




그리고 여기는 재밌게도 이렇게 위생 비닐장갑 한 장이 포함된 '김 주먹밥 kit' 를 제공합니다 ㅋㅋㅋ


생각해 보면 이런 계란찜이나 DIY 주먹밥 같은건 주로 술마시러 간 고깃집에서 서비스로 받아본 적이


많은데, 찜닭 먹기 전에 뭐랄까 '속을 좀 채워주는'기능을 하는 것 같아서 좋더라구요 ㅎㅎㅎ


그렇다고 찜닭이 맵거나 한건 아니지만, 밥을 따로 시키지 않는 이상 '닭고기랑 당면만' 먹게 되니까,


아무래도 '쌀밥 안먹으면 식사 한 것 같지 않다'는 느낌을 받는 사람들이 많으니까 (어허허허허허;;)


괜찮은 서비스인것 같습니다.




우리 큐세히가 열심히 주먹밥을 만들고 있는데요,


제 블로그 음식 포스팅의 트레이드 마크! 큐세히의 보이지 않는 손 되시겠습니다! 어허허허;;;


이게 그냥 폰카로 맨날 찍다보니 셔터 스피드가 느려서 그런지... 


아니면 '맛있는거'에 대한 큐세히의 열정이 이렇게 표현되는건지... 매번 음식 가까이에 있는 큐세히의


손은 '엄청나게 빨라' 보이는건지 진짜 빠른건지는 모르겠지만... 어허허허; 저렇게 나오더라구요 ㅎㅎㅎ


그나저나 예전에는 날치알을 안 넣어줬던 것 같은데 요새는 넣어주나보네요. 워낙 오랜만에 가서 ㅎㅎㅎ




엄청난 스피드로 움직이는 큐세히의 손을 잠시 진정시키고 사진을 한 방 찍어봤습니다 ㅎㅎㅎ


이렇게 잘 비벼서 동글동글 말아 드시면 됩니다 ㅎㅎㅎ



날치알 주먹밥을 먹고 있으니 찜달도 금새 나왔습니다 ㅎㅎㅎ


아... 사진 보니까 또 먹고싶네요 ㅎㅎㅎ


이 집 찜닭은 뭔가 국물이 오묘하달까요?! 매콤하면서도 뭔가 자꾸 먹고싶어지는,


어쩐지 '밥이 비벼 먹고 싶어지는' 그런 맛이에요 ㅎㅎㅎ 이게 닭 반 마리 들은 20000원짜리인데,


그런 것 치고는 먹고 나면 꽤 배가 불러집니다 ㅎㅎㅎ




이렇게 야채도 쏙쏙 들어있는데, 저는 왜인지는 잘 모르겠지만 저 '고추'가 좋아요... 어허허허;;;


뭔가 납작하고 뻣뻣한데 그게 그냥 좋더라구요 ㅋㅋㅋ 



그리고 이 짧은게 다리인지 뭔지는 잘 모르겠지만 다리처럼 생겼던데 ㅎㅎㅎ


이게 다리라면 닭이 꽤 작은건데, 그럼에도 기분에는 '살이 꽤 많다'는 느낌이 드는건 왜인지 모르겠어요;


항상 먹고 나면 엄청 배부르던데... 밥을 볶아먹어서 그런가?! 어허허허;;;



뼈는 여기다 버리라며 ㅎㅎㅎㅎㅎ


팔불출 같은 소리지만 큐세히는 손이 참 예쁜 것 같아요 어허허허허허허허 ㅎㅎㅎㅎ


저는 제 손이 못생겨서인지, 손이 예쁜 사람을 좋아하는데 그게 딱 큐세히더라구요! 허허허




찜닭을 다 먹고 나서는 볶음밥을 주문했습니다.


이건 한 개당 추가요금 2000원씩이 추가되는데요, 평소에는 2 개씩 볶아 먹는데, 이날은 어쩐지


배가 불러서 한 개만 부탁드렸어요. 식혜를 너무 많이 마셨나봐요 ㅎㅎㅎ




뭔가 양이 많아 보이지만, 얇게 펴놔서 그렇지 그렇게 많은 양은 아닙니다 ㅎㅎㅎ


마가린 향이 많이 나는데 고소해서 맛있더라구요! 사실 큐세히는 이 볶음밥 먹으려고 찜닭이나


닭갈비를 먹는다고 해요 ㅎㅎㅎ 




다 먹고 나와서, 큐세히가 이것도 하나 찍으라기에 얼른 찍어봤습니다 ㅎㅎㅎ


여기서 포인트는 '한입먹고'에 있는 것 같은데요, '다 먹고 나서' 에이 맛없네 하면 '한 입'먹은게 아니니


돈 내셔야 합니다 ㅋㅋㅋ 뭔가 '맛 없으면 공짜'의 진화판인것 같아요! 뭔가 합리적이기도 하구요 ㅎㅎㅎ


달인찜닭의 위치는 여기인데요,




영등포 롯데시네마에서 좀 더 올라간 맞은편에 '죠스떡볶이'가 보이는 골목으로 들어가셔서,


왼편에 '대각선'으로 난 길로 들어가시면 금새 찾으실 수 있습니다. 달인 찜닭 옆에는 '쭈구미'가게가


크게 있는데 이것도 기억해 두시면 찾으시는데 편리하실거에요 ㅎㅎㅎ


저희가 먹으러 간 날 'DSLR'을 척 들고 가게 내부를 여기 저기 사진찍으시는 '나 파워블로거임!' 하는 


포스가 철철 넘치시는 손님이 계시던데, 그 분은 이 집 포스팅 잘 하셨는지 모르겠네요 ㅎㅎㅎ


뭔가 저는 아직도 식당에서 막 카메라 들고 사진찍는게 어색하고 수줍던데, 참 아직도 멀었나봅니다;;;


가끔 폰카 화질이 너무 나빠서, '나도 카메라 들고 다니면서 찍어볼까?' 생각을 하기도 하는데,


무겁고 번거롭고... 또 좀 챙피해서... 어허허허;;; 선뜻 되지 않더라구요 ㅎㅎㅎ


참 다른 블로그 하시는 분들 대단한 것 같습니다 ㅎㅎㅎ 그때 사진 찍으시던 분 블로그 한 번 구경해보고


싶은데, 누군지를 모르니 아쉽네요 ㅎㅎㅎ 그나저나 왠 잡설을... 아무튼 영등포에서 찜닭 땡기실 때 


한 번 다녀와 보세요! 아마 크게 후회는 안하실 겁니다. ㅎㅎㅎ  




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.
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영등포동 | 달인찜닭 영등포점
도움말 Daum 지도
Posted by catinyello

댓글을 달아 주세요